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전체 글40

고양이에게 사람은 어떤 모습일까? 고양이에게 사람은 어떤 모습일까? 고양이에게 사람 가족은 엄마 같은 존재다. 사실은 그뿐만이 아니다. 고양이가 사람 가족을 어떻게 생각하는지 아는 것은 고양이를 이해하는 첫걸음이다. 사람 가족과 고양이의 엄마 야생에서 살던 시절, 집단으로 사냥하던 개는 사람을 자신들의 대장으로 여기고 주종의 신뢰 관계를 쌓아왔다. 반면에 고양이는 기본적으로 독립생활을 했다. 고양이가 다른 고양이와 관계를 맺는 것은 어미와 새끼의 관계만으로 한정되어 있었다. 그러므로 새끼 고양이는 함께 사는 사람을 어미로 인식한다. 새끼 고양이가 마치 어미 고양이에게 어리광을 부리듯 사람에게 어리광을 부리고 의지하며 때로는 제멋대로 행동하는 것은 마음속에 이런 심리가 있기 때문이다. 보통 어미 고양이는 새끼가 어느 정도 자라면 육아를 그.. 2021. 10. 1.
고양이 비만을 체크하는 습관을 들이자 고양이 비만을 체크하는 습관을 들이자 수많은 생활습관병을 초래하는 비만은 실내에서 생활하는 고양이에게 천적이다. 새끼일 때부터 늘 고양이의 체중과 체형을 체크하자. 비만이 되지 않도록 고양이의 다이어트는 사료의 양을 줄이거나 칼로리가 낮은 사료로 바꾸는 것이 일반적인 방법이다. 그런데 고양이도 사람과 마찬가지로 일단 살이 찌면 빼기가 쉽지 않다. 갑작스럽게 사료의 양이 줄면 고양이는 그저 의아한 심정으로 배고픔을 견뎌야 할 것이다. 고양이가 비만해지는 것을 막으려면 새끼일 때부터 제한 없이 먹여서는 안 된다. 적정 칼로리를 섭취하는 식습관을 들이자. 체중 체크가 중요하다 자기 집 고양이는 매일 보다 보니 점점 살이 찌는 사실을 눈치 채지 못할 수도 있다. "어? 왠지 요즘 살이 좀 찐 것 같은데?"라고 .. 2021. 9. 30.
고양이에게도 규칙적인 생활을 고양이에게도 규칙적인 생활을 집 안에서 사람과 함께 생활하는 고양이라면 사람의 생활 리듬에 맞출 필요가 있다. 함께 생활 규칙을 조금씩 훈련해보자. 식사는 규칙적으로 고양이에게 식사를 주는 방법에는 두 가지가 있다. 하나는 밥그릇에 사료를 한 번에 많이 담아놓고 고양이가 먹고 싶을 때 언제든지 먹을 수 있게 하는 자율 급식이다. 이 방법은 한 번에 많이 먹지 못하거나 소식하는 고양이에게 적합하다. 두 번째 방법은 하루에 두 번 정도 정해진 시간에 정해진 양을 주는 것이다. 이 방법은 다이어트가 필요한 고양이나 식탐이 많아 살이 잘 찌는 고양이에게 좋다. 첫 번째 방법인 자율 급식을 하더라도 하루에 한 번은 사료를 새로 바 주고, 두 가지 방법 모두 밥그릇을 깨끗하게 닦아주자. 한번 꺼내놓는 사료는 쉽게 .. 2021. 9. 30.
고양이 올바르게 안는 법, 쓰다듬는 법 올바르게 안는 법, 쓰다듬는 법 안거나 쓰다듬는 것은 고양이와의 커뮤니케이션에서 기본이다. 그러나 방법이 올 바르지 않으면 고양이의 건강에 나쁜 영향이 나타난다. 신뢰의 표현 고양이를 가족으로 맞이하면, 고양이의 개성을 인정하는 것이 커뮤니케이션의 기본이다. 고양이와 사람 사이에 따뜻한 신뢰 관계가 생기면 고양이는 사람이 자신을 안거나 쓰다듬는 것을 허용하고 사람에게 다가가서 비비는 등 몸으로 애정을 표현하게 된다. 고양이가 싫어하는 행동은 하지 않는다. 고양이가 먼저 애교를 부리며 다가올 때는 응석을 충분히 받아줘도 된다. 하지만 고양이가 혼자 있을 때는 너무 귀찮게 하지 않아야 한다. 사람에게 안겨 있는 것을 좋아하는 고양이, 사람의 다리에 살며시 기대는 것을 좋아하는 고양이, 조용히 사람 곁에 있는.. 2021. 9. 22.
반응형